기사검색

올 국외연수 예산 전액 반납한 아산시의회, 호우피해 복구 재원마련에 보태

가 -가 +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2020-08-12

 

 아산시의회는 호우피해 고통분담을 위해 올해 본예산에 책정된 의원들의 국외연수비를 전액 반납하기로 했다  © 아산투데이

 

 아산시의회(의장 황재만)는 호우피해 고통분담을 위해 올해 본예산에 책정된 의원들의 국외연수비를 전액 반납하기로 했다.

 

아산시의회는 지난 11일 의원회의를 통해 국가적 재난상태인 호우피해로 시민들의 위기극복을 위해 국외연수비 전액과 의정활동비 일부 등 1억원의 예산을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더욱이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가 어려워지고 이번 집중호우로 시민들의 고통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호우피해 복구 대응에 대한 재원을 마련하고자 내려진 결정이다.

 

이번에 반납하는 예산은 의원 국외연수비 5,760만원, 직원 국외연수 수행여비 3,373만원, 의정활동비 일부 860만원 등 약 1억원의 예산을 이번 제3회 추가경정예산에 감액된다.

 

황재만 의장은 “동료의원들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지난 폭우로 수해를 입은 지역의 복구비용에 보태기로 의견을 모았다”며“시민들의 어려움 해소를 위해 집행부와 적극 협력하여 예전의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아산시의회는 지난 3월 정책개발비 3,200만원을 코로나19 방역과 선제적 예방목적에 사용할 수 있도록 반납 결정한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아산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