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코로나19 확산방지 '아산 현충일추념식' 축소

가 -가 +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2020-06-02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코로나19 여파로 오는 6월 6일 개최예정인 제65회 현충일 추념행사를 축소 진행한다.

 

시는 코로나19가 확산방지를 위해 생활속 거리두기 기본수칙에 따라 보훈단체장, 기관장, 유족 등 참석대상을 150여명으로 최소화하고 방역소독실시, 마스크착용과 생활 속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추념식을 갖기로 했다.

 

추념식은 전국 사이렌에 맞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국민의례와 헌화 분향 순으로 진행한다. 참여인원은 축소하지만 나라를 위해 숭고하게 희생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는 일에는 소홀함이 없도록 최대한 예우를 갖춰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추념식에 참석하지 못하는 국가유공자 및 유족, 시민을 위해 현충일 오후 5시까지 충렬탑을 개방 추모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나라와 겨레를 위해 몸 바치신 선열의 숭고한 뜻을 가슴깊이 새기며 각 가정마다 조기를 게양해 호국영령의 애국정신을 계승하고, 비록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행사를 축소하지만, 자유와 민주주의를 지키고자 희생하신 선열의 희생정신이 이어지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아산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