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아산시, 설 명절 종합대책 추진.. 시민 불편 행정공백 최소화

가 -가 +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2020-01-24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설 명절을 앞두고 34만 아산시민과 고향 방문객이 안전하고 넉넉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연휴기간(24일부터 27일까지) 중 민생 주요분야를 중심으로 설 명절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종합대책으로는 ▲재해재난 및 안전관리 ▲물가안정,내수활성화 및 서민생활보호 ▲원활한 교통소통 및 교통안전관리 ▲비상진료및 보건관리 ▲취약계층 명절지원 ▲깨끗한 명절 분위기 조성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 등 시민 생활과 밀접한 주요 7대 분야에 대해 체계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연휴기간 동안 의료·상하수도·도로교통·청소 등 주요분야 8개반 총 264여명을 생활민원 상황반으로 편성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 하고, 각종 재난 및 안전사고에 대비한다.

 

이와 함께 교통혼잡을 예방하고 교통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연휴기간 동안 도로교통 민원대응반을 편성해 도로관련 불편을 접수하고 교통질서 계도와 법규위반 차량 등 실시간 교통 상황을 체계적으로 관리한다. 아울러 시민의 건강과 보건을 대비해 비상진료와 보건방역대책을 적극 추진한다.

 

시는 특히 지역응급의료기관인 아산충무병원과 현대병원을 통해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하는 한편, 비상진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 65개소를 지정해 진료 공백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연휴기간 운영되는 의료기관과 약국 현황은 아산시와 보건소 홈페이지에 게재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생활쓰레기가 집중되는 연휴기간과 이후에는 생활쓰레기 종합대책반을 운영해 방치 쓰레기를 일제 수거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설 연휴기간 동안 시민 모두가 따뜻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명절 종합대책을 체계적으로 추진해 행정공백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아산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