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영권 충남도의원, 지역화폐 확대 발행 "꽉 막힌 지역경제 숨통" 환영

가 -가 +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2020-03-12

 

 지역화폐로 경제 살리기에 나선 김영권 충남도의원   © 아산투데이

 

 지역화폐 활성화에 앞장서 온 충남도의회 김영권 의원(더불어민주당·아산1)이 12일 충남도의 대규모 지역화폐 확대 발행 소식에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충남도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일으키기 위해 도내 15개 시군에서 3213억 원의 지역화폐를 발행한다고 밝혔다”며, “꽉 막힌 지역경제의 숨통이 트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에 따르면 올해 지역화폐 발행규모는 당초 633억 원이었지만,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여파가 심각하다는 판단에 따라 액수를 400% 이상 대폭 늘었다.

 

1인당 구매한도도 최대 100만 원으로 확대됐고 지역화폐 10% 할인 기간은 오는 6월 말까지 연장됐다.

 

김 의원은 “코로나19 여파로 극심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소상공인에게 지역화폐 확대 발행은 ‘가뭄의 단비’ 같은 시책이 될 것”이라며 “발행금액도 중요하지만 가맹점 확대, 카드나 모바일 등 다양한 결제방식 도입도 함께 추진해야 한다”고 밝혔다.

 

충남의 소득 역외유출을 막고 소상공인을 살리기 위해 지역화폐 활성화 조례를 대표발의한 김 의원은 지난달 5분 발언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 충남도 2000억 원, 이 중 우한 교민이 머물렀던 아산엔 500억 원 규모의 지역화폐 발행을 제안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아산투데이. All rights reserved.